趙權、孫佳仁

맨 처음 그날에 난 아마 몰랐겠지 이런 나
初次見面那天,我大概也不知道這樣的我
어색했었던 우리모습이 어제만 같은데
我們尷尬的樣子就像昨天一樣
기억하고 있을까 우리 잠시 멀리 있던날
還記得嗎,曾經遙遠的我們
잠들기 힘든 내모습 내맘이 자꾸 널찾던 날
疲憊的我的樣子和我的心總會找到你

어떤맘일까 그대와나-하 같은맘일까 그대와나-하
怎樣的心意 你和我 一樣的心意嗎 你和我
한가지 내게 분명한것은 함께있어야 웃는다는것
我清楚一件事就是我們應該在一起歡笑
사랑인걸까 너와나-하 같은맘일까 너와나
是愛情嗎,你和我 一樣的心意嗎 你和我
우리가 사랑 하게됬다고 말해도 될까
大聲說出「我們相愛了」,可以嗎

하나둘씩 추억이 늘어가면 가게 될수록
回憶一點一滴增加
너의곁에서 익숙해진나 너를 찾게 된나
已經習慣在你身邊的我變得依靠你
너를 위해 준비한 화려하진 못한 순간들
예쁘고 좋은것들만 받아야하는 그대인데
請接收為你準備的美好的瞬間

어떤맘일까 그대와나-하 같은맘일까 그대와나-하
怎樣的心意 你和我 一樣的心意嗎 你和我
한가지 내게 분명한것은 함께있어야 웃는다는것
我清楚一件事就是我們應該在一起歡笑
사랑인걸까 너와나-하 같은맘일까 너와나
是愛情嗎,你和我 一樣的心意嗎 你和我
우리가 사랑 하게됬다고 말하고싶어
想大聲說出「我們相愛了」

아껴줄께 지켜줄께 겨울보다 하얗게 그대를
保護你 守護你 比冬天還要雪白的你
흰눈이 다 녹아도 지금처럼만 함께할래
就算白雪融化也要想現在一樣在一起

사랑인가봐 그대와나-하 시작인가봐 그대와나-하
是愛情吧 你和我 是開始吧 你和我
이제야 내맘 알수있는날 그대와 함께 나누고싶어
從我瞭解我的心後的每一天都想和你分享
사랑인가봐 너와나 시작됐나봐 너와나
是愛情吧 你和我 是開始吧 你和我
우리둘 사랑 하게됐다고 말할수 있어
大聲說出「我們相愛了」

--

轉自 百度 褐眼女孩吧

令人不經想問:"妳們在交往吧?!"的一對couple
創作者介紹
創作者 chiawen 的頭像
chiawen

孤單月臺

chiawen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